중화가정(中和佳庭)

 

 

어마무시한 괴물짜장 비쥬얼

 

이름도 유명한 이 곳! 유투버 분들께서 '푸파'를 할 때 많이 찾는 곳에 드디어 발걸음 해보는군요. 푸파란 푸드 파이트(food fight)의 준말인데요 미국에서 푸드파이트는 급식실에서 음식을 던지고 그런 거던데, 이상하게 한국에선 뜻이 바뀐거 같더라고요. 우리 땅에선, 푸파의 의미가 조금 바뀌어, 미친듯이 많이 먹는 것을 뜻한답니다. 푸파 뜻을 알고 나셨으니 이제 진짜로 푸파(...)를 하러 가보셔야 할 차례인거 같은데요 홍대에는 괴물짜장이라는 명물이 존재한답니다.

 

멋진 식당답게 홍대 예술의거리(...) 에 있는데요. 벌써부터 차를 끌고 와서 사람들이 많이들 먹고 있더라고요. 그러니까 홍대입구역이랑 홍익대학교의 중간, 먹자골목에서도 조금 더 들어온 곳에 위치해 있더라고요. 한문으로는 中和佳庭 이라고 써있습니다.

 


홍대 중화가정입니다. 식사(食事)역시 한자로 써 있는데요 그래서인지 더 멋스럽고 예스러운 분위기는 감출 길이 없었더랬습니다. 중국 요리야 마다할 사람이 어디 있겠어요 (=

 

멋진 중국풍 샹들리에

천장에는 약간 홍콩 분위기기가 뿜어져 나오고 있습니다. 어릴 때 본 '천녀유혼'이라는 영화가 생각이 나는데요 제가 그 때부터 약간 중국에 환상을 가지게 된게 아닌가,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오늘 먹을 맛난 중식 역시 너무 기대가 되더라고요. 

홍대 중심부에 있는 곳 답게, 제가 좋아하는 먹방러 유민상 분이 오셨네요. 개그맨들이 많이 사랑하는 곳이 아닐까 합니다. 싸인 다들 멋지게 했던데 저도 좋은 사인을 하나 만들어야지 되나(...)

 

 

홍대 중화가정 메뉴 가격

 

중화세트는 짜장면+깐풍기+만두+닭고기완자+밥 세트이고요. 여러가지 비슷한 세트가 많습니다. 가정세트, 반점세트 하나, 반점세트 둘, 봉골레 간짜장, 삼선자장면, 쟁반짜장이 있고요. 짜장면, 잠뽕, 고추간짜장,게매운짬뽕이 있었어요. 볶음짬뽕, 백짬뽕, 중화우삼겹덮밥, 게살짜장밥, 잠뽕밥, 새우볶음밥도 무지하게 맛나 보였습니다.

 

 

괴물짜장면은 19000원밖에 안하더라구요. 크기에 비해선 진짜 싼거 같아요. 탕수육은 소중대로 있는데 다 너무 맛있었고 중화전골, 꿔바로우, 게살계란탕, 해물누룽지탕, 깐풍기, 유린기 등 정통 중화풍 요리가 있었습니다. 크림새우, 깐쇼새우, 깐풍새우도 있었고 술이랑 먹기 좋은 안주세트는 하나, 둘, 셋이 있었습니다. 못난이멘보샤, 새우딤섬, 군만두, 중화꽃방, 중화냉짬뽕, 중화냉돈짬뽕도 있어요.

 

 

테이블에는 탕수육을 찍어먹으면 좋은 간장이랑 고춧가루 그리고 단무지에 뿌려먹으면 좋은 식초가 있었는데요 꿀팁 하나 드리자면 짜장면에 식초 뿌려먹어도 맛있습니다.

 

 

 

이 집의 특별메뉴는 깐쇼새우, 꿔바로우, 삼선짜장면 인듯했고요 뭔가 쉐프가 생각나는 봉골레 간짜장이 있었습니다. (예 쉡!!) 

 

 

미친듯이 부드러운 탕수육 

 

이 집의 탕수육은 미친듯이 부드럽답니다. 같이 먹은 일행도 '이렇게 튀김옷이 부드러운 탕수육은 난생 처음이다'라고까지 평하셨으니 말이죠. 비슷한 것을 찾아보자면 백종원 짬뽕집의 그것을 들수 있겠는데요 중화가정의 탕수육 역시 남다릅니다. 

간장이랑 먹으면 더 맛나다는거 아시죠.아~ 저는 부먹파라 소스를 그냥 다 섞어주셨으면 더 눅눅해서 좋았을텐데. 그래서 소스를 휘뚜루 마뚜루로다가 해서 섞어먹어주었어요.

 

탕수육 튀김옷 부위가 엄청 부드럽다는 사실을 여러분께서도 아시면 좋을텐데 말이죠. 쫀득쫀득하면서도 오동통하고, 처음엔 이거 뜨거울 때 먹어야 맛있는 줄 알았는데 그냥 식어도 아주 엄청난 맛이더라고요.

 

 

 

먹방 유투버들 최애라는 괴물짜장면

 

 

저는 대식가는 아닌지라 이런 사이즈의 음식엔 도전해본 적이 없는데 같이 가신 분께서 드시고 싶다고 해서 주문을 해 본 것입니다. 면발이 살아있고 위에 완두콩 올려진 개수만 봐도 이게 몇인분이다 대략적으로 짐작이 가시지 않나요? 원래 1인분 시키면 완두콩 한 2~3개정도밖에 안 들어있는데 말이죠. 

 

손이랑 비교

이게 대체 몇 인분인지 짐작이 안 가는 양! 근데요, 이거 드신 분 반도 못 먹었습니다. 한 대식가 하시는 분인데도 말이죠... 아마 푸드 파이트(푸파)는 정말 힘든 일인거 같아요. 저도 혼자 스트레스 받을 때 푸파를 해보고는 하는데 이건 절레절레입니다. 제 손이랑 비교해 봤을때도 심히 엄청난 크기라는거, 감이 오시죠?

 

 

중화가정은 짬뽕도 맛있다

 

원체 중화요리로 유명한 곳이라 짜장면 짬뽕의 퀄리티는 높았는데요 그럼 짬뽕은 어떨까요? 매운 단계까지 조절할 수 있으니 아마 매운거 드시는거 좋아하시는 분들은 애정해 마지않을 수도 있을 거 같은 그런 맛집이었습니다.

 

면발이 두툼하니 살아있는 짬뽕! 게다가 해산물도 많이 들어있고, 일본 라멘집에 가면 자주 얹어먹는 고명 '목이버섯'까지 있는것으로 보아 퀄리티 하나만큼은 출중하네요. 게다가, 부추까지 얹어져 있으니 이거 뭐 제가 말을 다 해서 뭣합니까. 그저 엄청난 비주얼이라고밖에 설명이 안 되던걸요?

이 짬뽕이 중화가정의 메인격 메뉴라고 하니 꼭 시키세요. 이날도 남의 눈치 안보고 면치기 해버렸는데요 먹방하는데 물불 안가리는 저니까 그렇게 해주었습니다. 요샌 꼭 어딜가든 매운요리가 있다고 하면 한번씩 먹어보게 되는거 같아요. 자극적인 음식은 끊어야되는데 먹을 때마다 너무 좋아요. 

 

위의 건더기를 잘 섞어서 먹으면 기본적으로 나오는 짬뽕 면사리까지 쫀득하니 아주 맛깔났습니다. 해산물 베이스를 가진 멋진 짬뽕이었는데요 탕수육이랑 같이 먹으면 궁합이 아주 상당하니까 꼭 그리 드셔보시길 바랍니다. 

 

 

볶음짬뽕은 경상도 야끼우동이랑 비슷한 느낌이었고요, 불맛이 있습니다. 볶음짬뽕 매니아라 이거 있는 집에선 꼭 시켜보는데 국물이 없고 센불에서 야채랑 확 볶은 그런 스타일이더라고요. 짬뽕 국물까지 나오면 더 좋을텐데 그건 아니어서 살짝 아쉬웠지만, 다른 사람들이랑 나눠먹으면 정말 좋더라고요. 단품으로 먹기엔 살짝 아쉽고 같이 먹기에는 행복한 그런 느낌? 그러니까 여럿이서 가시면 더 좋은 홍대 중화가정입니다.

 

 

볶음밥

 

여느 중국집이 다 그렇듯~ 짜장 소스랑 함께 나오는 볶음밥입니다. 그릇도 중화풍으로 너무 예쁜데요 홍대 중화가정은 일단 오면 절대 실패하진 않는다는 사실을 반증하고 있는 거 같은 요리메뉴였습니다. 중국요리 덕후인데 홍대에 중국인 관광객들도 많아서 그런지 진짜 중국풍 정통풍으로다가 느껴지는 듯 하네요. 진한 짜장 소스도 진짜 맛나요. 면이랑 먹어도 맛난데 밥이랑 먹어도 금상첨화이군요~

 

내부를 보시면 전부 밥이 볶아진게 아니라 이렇게 맨밥위에 고명이 올라간 스타일(!)이더군요.

 

 

그리고 소중한 먹방타임

모두가 각자의 음식을 즐기고 있는 정겨운 분위기로다가 즐겨본 것입니다.

 

 

면 먹고 탕슉 먹고~ 저 이날 탕수육 엄청 먹었는데요 홍대 중화가정 괴물짜장만 드시지 말고 이렇게 여러가지 음식을 다시켜보세요. 이날의 플렉스도 대성공이었다는거 아니겠습니까! 홍대 중국집은 아무데나들어가도 여기처럼 맛있고 엄한데가 별로 없는듯 해요. 

 

명함

맛있는 곳이라 명함까지 찍어왔어요. 다음에 또 가려고 해요. 

 

중화가정 홍대점 위치 가는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2020.08.05 18:27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