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각종리뷰

무선이어폰 앱코 EZ01 블루투스 기능 활용해보다

[앱코 EZ01 블루투스 무선이어폰]

 

무선이어폰 후기를 들고왔습니다. 제가 이번에 써본 제품은 EZ01이라는 제품이고, ABKO(앱코)라는 회사에서 나온 제품입니다. 11번가부터 이곳저곳에서 팔고 있고 대략 가격은 2만원대 이하에 구하실수 있으니 이정도면 "가성비"제품이라 칭할 수 있을거 같습니다. 

 

앱코 무선이어폰 EZ01

 

저는 하얀색을 좋아하는데요 충전단자마저 너무 이쁘게 생긴거 있죠. 집에 있는 안드로이드 충전선을 쓰려고 했는데 안에 선이 또 하나 있어서 세상 편리하더라고요. 같이 넣어주신 요아이는 애껴두고~ 집에 있는 것부터 먼저 사용을 해 보려 합니다.

 

무선이어폰이 터치인것도 있는데 귀에 꽂아진 부분은 아날로그 버튼을 이용해서 어르신들이 쓰기에도 편리할거 같아요. 일단 젊은분이 아니면 터치는 살짝 두려워하시는 분들이 많잖아요. 똑딱소리 나는 우리네 아날로그식 버튼이 더 쓰기에는 안정감이 있으니 말이죠. 

 

 

상세스펙 확인

 

EZ01 이어폰은 요즘 젊은이들이 딱 좋아할 것 같은 모양새를 두루 갖췄습니다. 일단 쓰기 편리한 것은 물론이거니와, 선없는 무선으로 된 이어폰이다보니 블루투스를 켜면 두 손이 자유로워지거든요.

 

상세 스펙은 바깥에 써있습니다. 구매하기 전에 미리 사이트에서 다 확인하실 수도 있겠고 만일 제품을 선물받으셨다면 어떤 것인지 대략적으로 확인할 수 있어서 참 잘 만들어 놨네라는 생각은 듭니다. EZ01은 정말 제품코드명 그대로 easy 하게 사용할 수 있을 듯 합니다. 

 

 

 

패키지

 

패키지에 어떤 제품이 들어있을지 미리 확인이 가능합니다.

 

JL 블루투스 칩셋이 들어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6mm 다이나믹 드라이버를 탑재하고 있다 하네요. 신기하죠?

 

 

 

상세스펙

 

 

이어폰 알못이라도 반할만한 또 다른 이유들은 뭘까요? 일단 라이트 클릭 버튼은 절대 클릭할 때 불편하지 않고요, 귀에 압력을 덜어주게끔 설계가 되어 있다 합니다. 

 

만 아니라 이어폰 들을때 땀이 나거나 하면 어쩌지? 라고 사용하실 수 있을 텐데요 흐린 날에도 굳건하게 있을 법한 이어폰인 이유는? 바로 Waterproof(방수)기능입니다. IPX4 Waterproof를 사용하고 있는 멋진 이어폰이니, 빨리 사용하시고 싶으시겠습니다.

 

 

충전도 간편한 패키지 구성, 화이트색의 아름다움

 

초경량이라 진짜 낀지 모를 정도였는데요 몇g인지 보니까 4.1g이라고 합니다. 거의 페더급이더군요! 색상은 블랙/화이트 두가지가 있었는데요 개인적으로는 흰색이 더 좋아요. 

 

안에 들어있는 칩이 JL AC6936D칩셋이라, 음악 전송속도가 느리지 않고 끊기지 않는답니다. 좌우 완전 독립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귀에 꽂았을 시, 데이터 및 신호가 동시에 보내진다 하네요. 근데, 어쩔 때는 이어폰을 한 쪽만 사용할 때도 분명 있거든요. 그 때도 그래서 무리없이 사용 가능하다고 하네요. 

 

한 쪽씩 이 얼마나 자유롭나요? 일반적으로는 메인이어폰이 서브 이어폰에 또 신호를 보내주기 때문에 한 쪽만 쓸 때는 소리가 지지직 거리거나 한다고 하네요. 어쩔 때 귀 아파서 저도 한쪽씩 번갈아가며 사용할 때가 있고 또, 우리 사랑하는 사람이랑 같이 들을 때도 가끔은 바꿔 끼고 그러잖아요. 비토닉 동시전송 시스템은 이런 우리들의 니즈에 꼭 알맞으면서도, 무선신호를 각각으로 받는것이 얼마나 효율적이면서 편리한지를 알게 해주는 고마운 대목이었네요.

 

충전단자 및 배터리를 알려주는 액정화면

 

충전 단자는 이어폰에 딱 쉽게 밀착되어서는, 충전이 아주 잘 된답니다. 또, 뚜껑을 딱 닫으니까 이어폰 분실 위험이 별로 없어요. 저는 덜렁이는 성격이라서 이런것도 유심히 볼 수밖에 없었는데요 내 이어폰을 소중하게 지켜줄 충전기 겸 이어폰집 모양까지 너무 귀엽게 생겨서, 손이 자꾸 가는거 같더라고요. 

 

배터리가 얼마나 남았는가에 대해 알려주는 액정화면 역시 너무 이쁘게 잘 만들어져 있고, 숫자가 큼지막하게 보여서 시력이 나쁜 사람들조차 편안히 이용 가능할거 같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감성을 담은 이어폰 디자인

EZ01의 이어폰 디자인은? 그야말로 감성을 담았다고 말씀드릴수가 있겠어요. 그리고 주위의 소음까지 다 차단되어, 음악을 듣고 있는 중에는 세상에 나만 동동 떠 있는거 같더라고요.

 

블루투스 4.2대비 전송속도가 2x로 빨라지고 무선연결거리는 4x로 늘어났고 또 데이터 전송 속도가 빨라져서 Bluetooth 5.0 최첨단 기술을 다 활용한 제품이라고 하네요! TWS의 장점만이 오롯이 살아난 바로 요아이~ 처음엔 무선이라고 얕보았는데, 사운드가 매우 풍성했습니다. 막귀라서 아무거나 듣는 저였는데, 은근 블루투스도 이런 깊이감을 낼 수 있는가 보다 하고 깨닫고 난 후로는 계속 이걸로 음악을 찾아 듣게 되더라고요.

 

 

구성요소

 

안에 들어있는 USB라든가 여분의 고무 캡! 같이 내장되어 있어서 사용하다가 닳거나 하면 새 것으로 갈아 끼워보세요. 이어폰을 오래 끼고 있으면 귀안에 세균이 많이 번식할 수 있기 때문에 청결도를 유지하여야 하는데요 그럴 때마다 갈아끼우고 소독해 주고 하면 오래 쓸 거 같아요. 요즘에는 세균도 많이 걱정이라서요(....) 

 

 

배터리 잔량 확인가능!

 

충전을 하는 중에 한번 찍어보았습니다. 배터리 잔량을 "크래들"로서 확인할 수 있으니 너무 똑똑하죠. 저 숫자가 바로 배터리 잔량입니다. LED 표시등은 진짜 왜 이렇게 똑똑하게 만들어져 있는지 모르겠어요. 건전지가 얼마나 남았는지 알 수 있는 방법이 잘 없는데, 핸드폰처럼 이렇게 이어폰에도 표시를 해준다는게 "혁명"에 가까운거 같단 생각이 들더라고요. 완충하고 다녀야겠어요~ 제가 귀찮음을 잘 타는 성격이긴 한데 음악 들을 때는 더욱 부지런해져야겠다는 생각만 들 뿐이에요.

 

이 뿐만 아니라 오토페어링 기능이 있으니까 크래들에서 이어폰을 꺼내고 빼고 하면 자동으로 켜졌다 꺼졌다 하니까 스마프폰 기기를 사용하시는 분들은 필수적으로 참조해서 이 모든 편리함을 누리시길 바라요. 애플이랑 안드로이드 기기 모두에서 확인이 잘 되는 것은 TEST해보았습니다. 

 

이렇게 블루투스이어폰 EZ01에 대해 소개를 해드렸는데요 어떠셨나요? 선이 없는거는 지금까지 좀 꺼려졌었는데 이젠 선 없는거 아님 못 쓰겠다니까요! 리얼 편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