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미스사이공 메뉴 추천을 담은 포스팅을 해보고자 한다. 숯불냉쌀국수 한 그릇에 딤섬을 먹고 왔는데 다 먹어도 9900원밖에 하지 않았다.!!

 

나는 경기도 재난카드를 이용했다. 이제 재난카드 돈을 다 써서 아마 외식은 살짝 자제해야 할 거 같기도 하다. 

 

 

직원분이 외국인이셔서 모르고 포장으로 눌러주셨는데 이내 바꿔주셨으니 넘 걱정마시라.

 

나는 미스사이공 주엽2호점에서 먹었는데 주엽역 대로변에 위치하여 있다. 그리고 미스사이공 메뉴는 가격이 저렴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싼 게 비지떡이라고 말 할 수도 있겠지만 정말 냉쌀국수가 단돈 6000원이었고 또 딤섬은 3900원이었다.

 

 

미스사이공 메뉴

 

홈페이지 메뉴판 참조

 

메뉴로는 

 

소고기 쌀국수, 닭 쌀국수, 사골 쌀국수, 분보후에, 매운 쌀국수, 숯불냉쌀국수, 얼큰(짬뽕) 쌀국수 가 있고

 

사이드 메뉴로 시키기 좋은 분짜도 있다.

 

국물이 없는 것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사이공 볶음면, 사이공 볶음밥같은거나

껌승 혹은 숯불덮밥 같은 메뉴도 좋겠다.

 

튀김으로는 새우볼이라든지 사이공 봉(고기류), 사이공 딤섬도 있었다. 물론 월남쌈은 없지만 한그릇으로 저렴하게 먹기 좋다.

 

라이스치킨텐더라든가 하는 치킨메뉴도 있었고,  왕새우튀김이나 짜조도 맛볼수 있다.

 

 

 

미스사이공 주엽2초점 내부 전경

 

1인석으로 창밖을 보며 먹을수 있는곳도 있고 그냥 자리도 있다. 

 

껌승이나 분짜같은 메뉴는 살짝 생소할 수 있으니 벽에 사진으로서 그림이 붙어 있기에, 좀더 쉽게 미스사이공 메뉴가 파악이 가능하다는 점을 느꼈다.

 

 

미스사이공 주엽2호점 내부

 

딱 쌀국수만 먹고 가기 좋은 분위기

 

마치 오뎅국물을 퍼오는 한국인들의 니즈에 맞춘 것일까, 뜨거운 국물은 정수기 옆에서 따로 퍼 오는것이 가능하고 반찬은 깔끔하게 셀프이다.

 

셀프로 가져다 놓는 것은 이 저렴한 가격대에 비하면 애교이니 그정도는 해 준다.

 

 

 

 

숯불 냉쌀국수(6000원)

 

 

 

 

가득한 한상이다.

 

마치 한국의 <육쌈 냉면>을 연상시키는 비주얼로, 숯불 고기는 따로 나온다.

계란은 1개나 주셨고 또 이렇게 시원한 쌀국수 안에 오이라든가 상추까지 들어 있다. 국물은 피쉬 소스를 베이스로 하였기 때문에 한국의 오이냉국이랑은 비슷하게 생겼어도 전혀 다른 맛임을 알린다.

 

 

숯불 냉쌀국수, 계란이 1개나!

 

계란은 원체 좋아하진 않는데 이 날은 그냥 먹어주었다.

 

왜냐? 단백칠 보충원이 별로 없어서이다. 나는 탄수화물식을 주로 하는데, 이런 날엔 일부러라도 고기를 먹어주는 편이다.

 

 

 

 

 이 메뉴는 상상보다 더 괜찮았다고 생각했다.

 

왜냐면 생각보다 고기의 양도 많고, 음식 퀄리티도 좋았기 때문이다. quantity와 quality를 동시에 만족하는 balance있는 식사라고 느꼈다. 

 

국물까지 시원하니 다 먹을 수밖에. 

 

이런식으로 육쌈식으로 먹는것을 강추한다.

 

육쌈 식으로 먹기!!!

 

나는 육식을 즐겨 먹는 사람은 아니지만 내가 사랑하는 탄수화물 식단에 고기가 들어있으니 얼쑤! 절로 흥이 나는 듯하였다. 움짤로 보니 그 감동이 더욱 배가될 것이다. 

 

뒤에 살포시 있는 딤섬은 좀 있다 소개를 따로 해 드리겠다. 

 

 

 

한국인의 니즈를 맞춘 것일까?

 

어쩐지 통깨가 살살 뿌려져 있는 것이 더 구미가 당기는 모양새이다.

 

숯불 고기는 그냥 이 위에 들입다 부어 주었는데 그렇게 먹는 것도 괜찮은거 같다.

 

 

 

 

 

 

미스사이공 딤섬

 

미스사이공 딤섬

 

이번엔 미스사이공의 메뉴인 딤섬이다.

 

살짝 마이너해서 잘 찾는 사람이 있는지는 모르겠는데 나는 항상 먹는다. 해선장 소스랑 칠리를 곁들여 먹으면 이만한 음식이 없다. 안에는 새우 통살이 씹히는데, 매일 먹고 싶은 맛이다. 게다가, 만두피는 쌀로 만들어져서 쫄깃하다.

 

난 밀가루로 만든 것보다, 쌀가루로 만든 것이 더 좋더라. 피자 도우도 그러하고 말이다. 

 

해선장+칠리 소스 묻혀 먹기

 

해선장 소스와 칠리 소스는 여기서도 빛을 발한다.

 

비단 쌀국수에만 잘 어울리는 것이 아니라, 이 곳에서도 엄청난 시너지 효과를 뿜뿜~ 하고 뿜어 내니 말이다. 미스사이공 메뉴는 혼밥에 아주 최적화되어 있다. 이렇게 시키면 살짝 푸짐하면서도 배가 부르다. 

 

 

미스사이공 딤섬 단면

 

단면은 이러하다. 새우의 통살이 얼마나 쫀득해 보이는가!! 이런 곳에서 한 끼 하다가 다른 곳 가면 가성비가 별로라고 느껴지기도 한다. 오늘은 이렇게 저렴한 혼밥 맛집을 소개해 드렸는데 여러분도 꼭 가보시면 좋겠다.

 

미스사이공이야 어디든지 있는 체인점이지만 나는 일산 주엽역 쪽에서 혼밥을 하였다. 효원상가라는 곳에 있는데 1층에 바로 위치해 있다. 주엽역 4번출구 쪽에 가실일이 있으면 한번 가보시는 것도 좋겠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2020.07.02 15:20

    비밀댓글입니다

  2. thumbnail
    2020.07.02 15:21

    비밀댓글입니다

  3. thumbnail
    성은지

    쌀국수 완전 맛있겠당 ㅋㅋㅋ 피쉬소스를 베이스로 한 국물맛도 궁금!! 고기랑 같이 나오니 아주 든든하겠오.
    딤섬도..:ㅋㅋㅋ 다음에 같이 먹자요

  4. thumbnail
    Jtory

    쌀국수 좋아하지만 더워서 잘 안먹었는데
    냉쌀국수 너무 좋네요>_< 맛있겠어요!

  5. thumbnail
    오광땡 쓰리고

    딤섬 맛있어 보여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