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정 지리산 어탕국수

 

 

 

소면 가득~

 

안녕하세요. 여러분 합정역 밥집중에서 지리산 어탕국수라는 곳이 있더라구요. 지리산에 가본적도 없지만~~이렇게 또 홍대 근처 합정역에서 신박한 맛집을 알게되네요. 민물고기를 좋아하시는 분들은 아마 환장하시지 않을까 하는 밥집이에요. 진짜 지리산에 갈 수는 없으니 저는 꿩 대신 닭으로다가 이렇게 먹어 본 거에요. 왠지 해장이 잘되는거 같아 점심에 먹어도 좋은 메뉴!

 

 

 

 

회사에서 단체회식으로 우연히 방문한 거였어요~ 비오는 날 SWAG

 

 

지리산 어탕국수는 어탕국수의 전설 격 레전드 김순분 할머니와 따님분들께서 냇가에서 잡아온 고기로 만드셨나 봐요. 즉, 민물고기란 말씀! 그리고 깍두기와 얼갈이도 이집에서 직접 다 만드는거 같드라구요. 

 

 

메뉴판 및 가격 정보

 

 

 

어탕밥이랑 어탕국수가 유명한거 같아서 저는 국수로 했어요.  가격대는 보통이고 모든 메뉴는 포장이 되니 안심하셔요. 

 

 

뭔가 국수 다 먹고 밥 말아먹으면 두개를 한 방에 다 즐기는 그런 느낌일거 같아서 말이죠. 다슬기국수라든지 빠가매운탕, 메기매운탕, 잡어매운탕도 맛있어 보였어요. 민물새우매운탕이랑 빠가메기매운탕은 바람직한 혼종 메뉴였고요 가격은 조금더 있지만 아주 좋았습니다. 참게 같은 경우는 1마리씩 추가도 되드라구요. 다슬기부추전도 맛있어보여서 추가했습니다.

 

 

 

벽 곳곳에 싸인도 붙어있는게 지리산 어탕국수는 진짜 합정 밥집으로 아주 유명한 곳인가 봅니다.근데 진짜 이렇게 유명한 분들이 다 오셨다구요?? 합정역은 유산슬만 오는게 아니었어 ㄷㄷㄷ

 

 

 

 

 

가운데는 부침개 찍어먹는 간장이고요.밑반찬으로 깍두기랑 겉절이가 나옵니다.

 

 

특히 이 집 김치맛이..엄청나더라고요. 저는 김치를 원래 좋아하긴 하는데 이 정도 급인줄은 몰랐습니다. 우째 이런 맛이 다 나오지? 산건지 직접 담은건진 모르겠지만 진짜 맛이 엄청 깊었습니다…!! 이것만 먹고 살고 싶다.

 

 

 

특이한 점은 삶은두부를 주신다는 점이었고요 저 이렇게 맛난거 처음 먹어봤다니까요. 두부는 뜨끈할 때 먹어야 제맛이구나 하는점을 깨닫고야 말았어요. 어떻게 이런 맛이 다 나오지? 저 앞으로 두부만 먹고 살고 싶다니까요. 아직 메인메뉴가 나온 것은 아닌데 오바가 길었죠?

 

 

첨 먹어보는 어탕국수

 

 

 

부추가 잔뜩 올라간 어탕국수 나왔습니다. 위에는 부추가 가들 들어있고요 안에는 시래기로 추정된 것도 들어있더라고요. 요즘에 이렇게 맛있는 음식을 먹어본적이 읎어서 완전 감동하면서 먹었자너요. 

 

 

어탕국수의 진면목은 이 뜨거운 뚝배기 속에 들어있는 면발이 아니겠어요. 전이랑 같이 먹으니까 진짜 완전 환상의 궁합인거 있죠? 이상하게 여기서 먹으니까 집에서 엄마가 해주신 거랑은 또 다른 기분이 들더라고요.

 

 


마치 낚시 끝내고 먹는 그 느낌 알듯이~ 민물고기로 플렉스 하는 이 기분 정말 신나더라고요. 앞맨날 먹고싶다… 요즘들어 느끼한 것만 먹다가 이거 먹으니까 진짜 몸보신 하는 기분이 들었어요. 직장동료들이랑 같이 먹었는데 다들 처음 먹어본다 하드라고요. 엄밀히 따지자면 집에서 비슷한 음식을 먹어본 적은 있는데 어탕국수라는 음식을 사먹어 본 것은 아마 저도 처음이 아닐까 하네요

 

 

합정역 밥집 여러 군데가 있겠지만 진짜 이곳이야말로 직장인의 애환을 담은 음식으로 플렉스 할만한 곳인거 같아요. 점심부터 소주 먹으면 쫌 그런거 아시죠..? 그래서 그러진 않았어요. (당연하지..일하는데!!)

 

 

 

들깨가루랑 산초를 다 넣어서 먹는건데요 저는 여기에 산초가 어울릴 거는 이미 예상을 했긴 한데 들깨가루..? 들깨가루라니 처음엔 좀 생소했는데 완전 잘어울렸어요. 같이 드신분께서도 추어탕이 좀 생각난다고 그러시던데 그거랑은 또 다른맛이라 진짜 신기했네요. 합정 이라 하면 되게 젊은이들만 많이 오는 그런 곳인줄 알았는데 이런걸로 플렉스를 다 하게되네요.

 

 

 

다슬기부추전

 

 

 

다슬기국수도 있었으나, 오늘은 다슬기 부추전(부침개) 플렉스로 가즈아!! 이것이 바로 코리안 피짜 (PIZZA) 아니었냐. 

 

 

다슬기 자체가 맛있다는건 알았지만 이렇게 전으로 부쳐먹어도 엄청 맛나드라구요. 부추가 아삭아삭하니 씹히는게 별미였고, 옛날에 계곡에서 다슬기 잡아다가 많이 먹었던 그 기억이 났어요. 이렇게 전으로 다슬기를 먹는게 참 어울리는거구나 하고 또 알아갑니다요~~

 

 

 

비오는 날에 먹어서 그런지 더욱더 느낌있었고요. 몇 번 더 들릴 거 같은 예감이 드네요. 사실 제가 요즘 말은 안해도 많이 우울한데요 맛있는거 가끔씩 먹으면 그 스트레스가 싹 날아가드라구요. 맛나게 잘 먹었습니다. 합정 맛집 뭐 별거 있습니까!! 이렇게 토속적인 음식도 너무나도 맛있다는점..헤헤 또먹고싶다

 

 

 

지리산 어탕국수 위치 가는법

 

합정역 8~9번출구쪽 출구 마포한강 푸르지오아파트 쪽 뒤쪽 골목에 있어요.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이냐😁

    와 어탕국수 신기하네요^^

  2. thumbnail
    ilime

    크..어탕국수라니 맛이 상상이 됩니다 비주얼도 너무 좋은걸요. 먹고싶어지네요 ㅠㅠ

  3. thumbnail
    여퐝

    저요!! 민물 정말 좋아하그 어탕국수 너무 땡깁니다~ 구독 꾹 누르고 갈께요!^^

  4. thumbnail
    성은지
    2020.07.28 00:28

    우왕 어탕국수 비오는날에 뭔가 잘 어울리네요.
    보양식으로 아주 제대로 드셨네요!!

  5. thumbnail
    2020.07.28 11:00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