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발산 파스타 맛집 빠네가 맛있는 뽀모도로 본문

전국맛집

정발산 파스타 맛집 빠네가 맛있는 뽀모도로

걸어다니는 잡학지식대백과사전 고야미 2020. 5. 10. 17:30
반응형

[정발산 뽀모도로]

 

정발산에는 파스타 맛집이 참 많은거 같다. 분위기가 좋아서 데이트하기 딱인 장손데 실제로 데이트를 하고 와서 넘나 기분이 좋았다. 일산에 맛집 많은거야 유명하긴 한데 이쪽 동네는 내가 잘 몰라서 하나하나 도장 깨는 재미가 있다.

 

 

 

 

에이드에 파스타라니! 그리고 일산에 이렇게 맛난 파스타집이 있었어..?? 매번 파스타 사 먹으러 먼 곳까지 행차하고 그랬는데, 여기는 진짜 파스타 하나만큼은 갑인거 같다. 

 

 

 

밤리단길에 위치한 파스타 맛집이었고, 또 이곳이 요즘 뜨는 곳 아닌가. 각종 영화에 드라마 촬영지로 유명한 곳이니 한 번 알아서 가보신다면 넘나 좋겠다.

일산에서도 꽤나 오래된 맛집이라고 하네. 

 

 

 

내부는 오래되었다는 가게말처럼, 고풍스럽고 우아한 느낌이 감돌면서 깔끔했다. 이렇게 오래된 맛집이 많아지는걸 보니 일산의 역사도 오래되어 가는거 같다. 이제 더이상 "신도시"라고 할 순 없겠지. 

 

 

 

창밖을 보니 화단이 너무나도 이뻤다. 저 뒤쪽으로도 가게내부와 통하는 문이 있었다. 즉 가게 앞, 뒤쪽으로 문이 따로따로인데 단골고객분들은 저쪽으로도 들어오시더라...ㅎㅎㅎ몰랐다.

 

 

 

 

살짝은 무겁고 큰 숟가락, 이것이 이탈리아 레스토랑의 느낌을 더 살려준다. 보통 좋은식당 가면 식기구가 무겁지 않은가. ㅎㅎㅎ

 

 

 

 

이 곳은 식전빵부터 좀 남다른 맛이다. 굉장히 쫀득쫀득해서 이거만 사먹으러 또 오고싶다.

 

 

 

빵 자체에도 간이 되어있지만 왜 나는 발사믹이랑 오일이 이렇게도 좋은지??ㅎㅎㅎ 동그란 빵은 쫄깃했고 커다란 빵도 전혀 푸석하지 않고 좋았다. 같이간 훈도 잘먹었다. 

 

 

이렇게 우리의 식탁이 펼쳐지고~

파스타 2개를 주문. 

 

 

 

오와~ 이렇게 에이드가 이쀼리하게도 잘 나온다. 컵이 굉장히 커서 안에 과육까지 잘 저어먹어야 한다. 아니면 밑에 다 가라앉아 있으니, 그래서 빨대 말고 저을거리를 하나 더 넣어주셨다 (머들러)

 

 

자몽! 이렇게 보면 건더기가 얼마나 있는지 잘 모르겠지만...

 

 

 

머들러 끝부분은 수저처럼 되어 있어서 이렇게 또 과육을 끝까지 다 흡입할 수가 있게 되어있지롱. 참으로 센스가 깊은 뽀모도로였다. 

 

 

 

뽀모도로표 수제 피클역시 맛이 끝내주었다...

 

 

 

 

파스타는 치즈 오븐파스타에 게살이 들어간 것으로 선택!

 

 

토마토 소스에 치즈야 뭐 말할 것도 없이 아름다운 궁합이라지만 여기꺼는 진짜 양도 많고 좋았다. 심지어 나같은 대식가가 양이 많다고 느꼈을 정도면 말이지. 

 

 

 

파스타 맛이 끝내주어요! 면발이 조금 두툼한 이런 면이 난 좋더라. 전혀 붇지 않았고 소스와 면발의 궁합이 끝내주었다.  안그래도 코로나19로 세상이 떠들썩한데 여기는 위생에 되게 신경을 쓰는거 같았다. 종업원분도 입가리개를 하고 주문을 받으시고.

 

 

 

이곳은 파스타 맛집이라 그런지 진짜 파스타들이 다 고퀄이다. 하나는 리조또로 시켜볼까..? 했는데 두개 다 파스타로 해도 나쁘지 않은 선택이었다. 보시다시피, 위에 날치알 가득 올려진 이 빠네도 정말 굿이었는데 특히나 빵맛이..일품이었다. 

 

 

 

토핑이 끝내주는 장면, 안에는 칵테일 새우라든가, 토마토도 잔뜩 들어있고 무엇보다 내가 좋아하는 파슬리 고명을 촤르륵 뿌려줘서 더욱더 맛난 비주얼이 연출되었다. 그리고 내가 빠네에는 소스가 많은것을 좋아하는데 이건 진짜 풍성하게 먹을것이 많다. 

 

 

잘 먹겠습니다! 

 

 

 

 

무슨 맛있는 녀석들에 나오는 사람들마냥 게걸스럽게 흡입했다. 식전빵에서 이미 눈치챘듯 빵맛이 지존이다. 

 

 

안에 들어있는 속재료가 나무랄데 없는 파스타....  왜 일산에서 이렇게 오래된 가게인지를 유추할 수 있는 대목. 

 

 

 

 

후식으로 먹을 수 있는 커피까지 잘 흡입하고 왔다. 그냥 기계로 뽑아낸게 아니라 드립 커피같던데, 원두를 뭘 쓰는지 은은한 향이 아직까지 머릿속에 잔상처럼 남아있는 듯하다. 조만간 이 후식 먹으러 또 가야겠네. 

 

 

 

조용해서 급하게 먹지않고 조용하게 분위기를 만끽하다 왔다. 

뷰가 장난이 아니라 이런곳에서 부디 한끼 하셨음 한다.

 

 

 

구석구석 디테일한것도 너무 이뻤던 파스타 맛집 뽀모도로, 이름은 평범했지만 가게분위기는 전혀 평범하지 않았고 또 기억에 남는 맛집이다.

 

 

 

 

 

 

저동초등학교 뒤 골목길에 위치해 있다.

 

 

 

월요일에 휴무이니 주의하시길! 본 글이 파스타 맛집 찾고계시는 여러분들께 도움이 되는 후기가 되었길 바랍니다.

 

반응형
Comments 2
댓글쓰기 폼
반응형
Total
127,971
Today
68
Yesterday
3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