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남동 맛집 서울에서 먹는 월강 부산돼지국밥 본문

서울맛집

연남동 맛집 서울에서 먹는 월강 부산돼지국밥

걸어다니는 잡학지식대백과사전 고야미 2020. 10. 6. 23:41

월강 부산돼지국밥

 

밤을 새고나서, 술을 너무 많이먹고나서 너무너무 해장하고싶은데 무엇을 먹어야할지 모른다면? 아무것도 안 먹기보다는 그래도 전 뭐라도 국물로 배를 축여줘야하는데, '밥'으로 해장하고플때! 숨었다기엔 너무 사람들이 다 알고있고 줄까지 서서먹는 연남동 맛집을 하나 알고있어서 알려드릴까 해요. 서울에서 즐길수있는 부산돼지국밥집 추천해요.

 

월강 부산돼지국밥집입니다.

 

 

부추 가득 넣어서 먹는 부산돼지국밥을 처음 맛봤는데요 수육까지 전문으로 하는곳이라 고기에서 비린내가 1도 없어요. 지금까지 내가 먹었던 돼지국밥은 돼지국밥이 아닝가 봉가... 부추 가득 넣어서 먹으니까 쌀국수에 고수 팍팍 넣어서 해장하던 그때가 생각나네요!! 완전 깨끗하고 깔끔한 국물이 있습니다. 

 

사람이 정말 가득한 곳...! 까딱하면 줄 서서 먹을 뻔 함

 

점심시간에 오니까 사람이 너무 많았습니다. 월강 부산돼지국밥집은 그냥 돼지국밥이 제일 유명한 곳인데요 이거 하나 먹으러 오셨나봐요. 하긴, 저도 소문을 듣고 찾았을 정도인데 말이쥬. 이렇게 사람들이 많은거 보니 연남동 맛집으로 이름을 알린 것만큼은 똑똑하게 느낄수가 있었지요.

 

돼지국밥에 치중한 메뉴, 다른 사이드 메뉴도 맛있어 보임!

 

월강은 일단 포장 판매가 되는 집입니다. 그리고 돼지국밥은 9000원의 가격을 자랑하고 있었고요 내장국밥은 만원이었습니다.

돼지국밥, 내장국밥은 특으로도 파는데 그냥 일반도 양이 많아요. 돼지국밥 안에는 소면이 들어있고요, 다른 메뉴로는 수육백반, 된장수육백반, 수육(중,대,특) 사이즈, 술국이 있었습니다. 음료로는 소주, 맥주or청하, 복분자, 음료수가 있었네요!

 

 

만원 이내의 가격이지만 이렇게 반찬도 실하게 나옵니다. 돼지국밥 하면 같이나오는 양파랑 고추죠!

 

부추랑 된장, 새우젓입니다. 돼지국밥에는 소금보다는 새우젓입니다.

 

깍두기는 김치랑 같이 담아주십니다. 매콤하게 맛이 으찌나 잘 들었던지 모르겠는데요 그릇위에 소담스럽게 담아져있는 모양새가 나만 삼촌미소 지어지는거 아닌가 몰라요. 확실히 김치맛에 까다로운 다른 지인들도 엄청 흡입하시는거 보니 맛이 잘 들은것은 틀림없습니다 

 

 

맑은 국물의 돼지국밥

 

비주얼 멋지죠? 원체 순대국을 좋아했던 저인지라 이정도면 내돈내산하기에 아깝지가 않습니다. 소 꼬리곰탕처럼 맑게 우러난 고깃국! 절대 돼지고기라고 해서 비린것이 없습니다. 곰국인데 소고기가 아니어도 감동스럽기는 오랜만입니다. 내장국밥이랑 살-짝 갈등을 하긴 했는데 역시 오리지날을 선택한것은 후회는 없어서 좋았습니다.  (끄덕끄덕)

 

부추  팍팍 넣어먹는것이 돼지국밥의 묘미라고 해서 이렇게 먹어봅니다. 이건 정말 포장해가도 너무 맛있을거 같아요, 집에 있는 가족들 맛보라고 나중엔 포장을 해가야겠다 생각이 들었습니다. 

 

소면이랑 돼지고기가 한가득이라 먹는 식감이 엄청납니다. 국물이 비리지 않아서 더 좋았고요 부추를 함뿍 넣어서 먹으니 채소도 많이 먹게되어 건강을 챙기는 기분이 들었습니다. 뚝배기에 주셔서 그런지 보글보글 끓는 이느낌에 기분이 좋아졌습니다.

 

밥은 한 그릇 다 넣어주고, 깍두기 국물과 새우젓 그리고 다대기로 맵게 국물을 희석해 봅니다. 저는 이런식으로 순대국 먹듯이 먹는게 맛나더라고요.

 

고기의 양이 엄청납니다! 왜 부산=돼지국밥 공식이 성립하는지를 알 수 있는 대목이죠. 물론 여기는 연남동이지만 확실히 국밥 잘하는 집 답습니다. 오랜 역사가 살아있는거 같은 가게였어요.

 

고기는 왜 건져먹어도 끝이 없을까요? 

 

소면이랑 부추 그리고 고기의 만남이 어우러져 환상의 하모니를 내고 김치랑 같이 먹으니까 너무 좋았습니다. 이런 곳에 오면 김치퀄리티부터 살피는데 일단 김치가 넘나 맛이 잘 들었고요, 고기도 무슨 보쌈고기같이 보들보들하더라고요. 돼지국밥 맛집을 일부러 찾아오는 사람 심리가 이런거구나 느꼈다니까요, 메인도 메인이지만 이 조화가 다 했으니 말이죠. 

 

남기기 싫었는데 정말 양이 많아서 죄스럽지만 조금 남기고 왔어요. 이 날 아침을 좀 배부르게 챙겨 먹었어서 그런가... 대식가인 저조차 양이 많았다 느끼는 곳이니 꼭 한번 가보시면 좋겠습니다. 서울 돼지국밥 맛집을 찾으시는 분들이 마포구에 오신다면 가보셔야 할 곳이에요. 홍대입구역이랑 멀지 않아요. 

 

국밥이랑 수육까지 하고있는 곳이니 다음은 월강에서 수육도 먹어보렵니다. 위치는 참조하시고요 연남파출소 맞은편에 바로 위치하고 있으니까 찾기 쉬우실겁니다. 갑자기 이거 먹으니 부산에 가보고 싶어졌어요! 올해는 여행도 못가고 해서 마음이 안좋았는데 이렇게 맛있는거 많이 먹으면서 휴식해보고 싶은 때도 있어요. 연남동 맛집이라도 비싸지 않은 선택지가 있다는것도 알아두시면 너무 좋겠어요! 

 

월강 부산돼지국밥

Comments 2
댓글쓰기 폼
Total
43,691
Today
165
Yesterday
310